• 책,영화 그리고 공연

    목소리도 매력적인 여배우들

    1. 라디오로 영화음악을 들었던 시절, 마를린 먼로의 목소리는 묘한 매력이었습니다. 탁성과 비음이 섞인 듯한 목소리로 느릿 부르는 ‘돌아오지 않는 강’의 주제가. 마를린 먼로 탄생 90주년을 맞아 타임이 보도한 기사를 보면 또다른 먼로를 발견합니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에서 태어난 먼로는 대공황의 직격탄을 맞아 여러 집을 전전하며 어린 시절을 보냈다. 그의 모친은 그를 돌봐줄 형편이 못됐다.배너에 따르면,…

  • 책,영화 그리고 공연

    사람이 어떤 일을 할 때 19년이 기한?

    1.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늦은 시간 둘째를 데리러 멀리 차를 끌고 가야 합니다. 운전할 때 항상 켜놓는 국악방송. 운전하는 시간대의 프로그램은 ‘정여울의 책이 좋은 밤’입니다. 홍순철의 출판이야기와 장동석의 서재을 들으면서 책을 듣습니다. 방송으로 소개한 책중 ‘사피엔스’와 ‘말,바퀴,언어’는 흥미를 느껴 구매도 하였습니다. 3월의 마지막. 9시 시그날음악이 나오면서 “사람이 어떤 일을 할 때는 19년을 기한으로 잡아야 한다”는…

  • 책,영화 그리고 공연

    응답하라 1988과 시그널의 기억

    1. 응답하라 1988 그리고 시그널. 최근 tvN에서 인기를 얻어던 드라마들입니다. ‘응답하라 1994’를 방영할 때도 별 관심이 없었지만 ‘응답하라 1998’을 나이도 나이인지라 관심이 가더군요. 80년대. 아주 오래 전입니다. 제가 20대였던 때입니다. 배경은 88 올림픽을 전후한 때입니다. 사실 88 올림픽은 기억의 저편에 있습니다. 오히려 87년 6월 항쟁과 노동자대투쟁, 88년 11월 노동자대회가 기억속에 남아 있습니다. 노동운동을 하고 있던…

  • 책,영화 그리고 공연

    트로이의 치유

    1. 몇 주전에 읽었던 한국일보 주간특집중 미국의 인권변호사를 소개한 글입니다. 한국인에게 소월의 어떤 시가 그렇듯, 아일랜드인들에겐 그들의 시인 세이머스 히니(Seamus Heaneyㆍ95년 노벨 문학상)의 희곡 ‘트로이 해법 The Cure at Troy)’에 나오는 아래 구절은 아주 유명하다고 한다. “History says, Don’t hope/ On this side of the grave./ But then, once in a lifetime/ The longed-for tidal…

  • 책,영화 그리고 공연

    조정래의 한강, 윤제균의 국제시장

    1. 성탄절이 지난 후 주말. 윤제균감독의 국제시장을 보았습니다. ‘국제시장’을 두고 논란이 있다는 기사를 보았지만 괘념치 않고 국제시장을 보았습니다. 아내는 프레스트 검프를 떠올리더군요. 현대사를 윤덕수를 중심으로 폴어나간 이야기구조때문입니다. 그렇지만 저는 조정래 선생님의 ‘한강’이 떠올랐습니다. 조정래의 한강이 정치적 인간을 다루었다면 윤제균의 국제시장은 가족을 다룬 점이 차이입니다. 영화를 보기전 감독의 인터뷰기사를 읽었습니다. 그래서 가능하면 선입견 없이 보려고 노력을…

  • 책,영화 그리고 공연

    사랑이야기, 인터스텔라

    1. 두 주전입니다. 프로젝트로 바쁜 팀원들과 함께 영화를 보았습니다. 영화로 개발 스트레스를 풀기 위함입니다. 처음으로 찾은 여의도 CGV는 무척 넓었습니다. 개방형으로 만들어진 공간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사실 영화를 시월에 보려고 했습니다. 12월이면 송년회도 있으니까 시월이 좋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데 모든 사람이 함께 할 수 있는 영화가 없었습니다. 저는 신민아가 나온 ‘나의 사랑, 나의 신부’를 보자고 했지만 욕…

  • 책,영화 그리고 공연

    군도와 명량이 그리는 세계

    1. 2014년 여름. 남들이 휴가로 설렐 때 저는 영화관에서 피서를 즐기고 있습니다. 군도, 명량, 해무, 해적까지, 계속해서 개봉하는 한국영화로 더운 여름을 나기로 했습니다. 우선 군도와 명량을 지난 주, 이번 주에 보았습니다. 군도를 두고 이런 저런 말이 많았습니다. 군도 – 민란의 시대! 제목에 걸맞게 농민들이 각성하고 투쟁에 나서는 과정을 서사적으로 그린 드라마이길 바란 듯 합니다. 비평을…

  • 책,영화 그리고 공연

    사회학적으로 본 고빈도매매

    1. 디지탈, 정보화사회라는 화두는 90년대 중반이었습니다. 네그로폰데(Nicholas Negroponte)가 쓴 ‘디지탈이다(Being Digital)’은 초기 정보화사회론을 장미빛으로 만드는데 큰 역할을 하였습니다. 오늘날 전세계의 20%가 80%의 자원을 소비하며 1/4이 만족할 만한 삶의 수준을 누리는 반면 3/4은 그렇지 못한 상태에 있다. 어떻게 이러한 분열을 극복할 수 있을까? 정치가들이 역사의 쓰레기더미에서 서로 싸우고 있는 사이에 새로운 세대가 과거의 수많은 편견을 떨쳐버리고…

  • 책,영화 그리고 공연

    빅뱅, 코스모스 그리고 우주달력

    1. 시간과 공간은 우주가 탄생한 이후에 등장한 개념입니다. 우주속의 존재인 인간이 정의할 수 있는 시간과 공간은 우주를 벗어날 수 없습니다. 인간의 상상력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하루 24시간도 벅차고 인간의 머리가 담고 있는 기억, 그것도 파편화된 기억으로 존재하는 시간도 몇 십년 뿐이고 평생 살아도 반경 몇 십 Km를 벗어날 수 없는 인간이 끝이 없는 우주와 130억년을 상상할…

최신 댓글

트윗

  • 2017년 12월 둘째주. 암호통화거래소가 금융으로 편입하는 주로 기록될 듯 합니다. 물론 암호통화거래소를 금융이라고 하지 않지만 사실상 금융산업화하였습니다. https://t.co/B69OBSYjsE https://t.co/xhrrntn7o5

    11 hours ago
  • 한국블록체인협회 공동대표 "일각에서는 암호화폐 기술은 불안한 반면 블록체인은 좋은 기술이라고 언급하고 있는데 결국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해 탄생한 것이 암호화폐" 맞는 말이지만 암호화폐가 없는 블록체인도 있습니다. 그래서 암호통화=블록체인은 아닙니다.

    yesterday
  • 제한적 규제와 육성으로 결론난 암호통화정책. 사용자와 사업자의 시장진입을 제한하는 정책으로 투기를 투자로 바꾸겠다고 합니다. 그런데 시장에서 공정경쟁을 방해하는 시세조작을 어떻게 규제하여야 할까요? 거래소가 자율적으로 규제하는 방식이 가능할까요?

    2 days ago
  • 요즘 4차산업혁명, 블록체인혁명, 암호통화혁명을 설파하는 분들을 보면 90년대말 정보기술이 등장하면서 회자하였던 '정보혁명론자'들이 겹칩니다. 벌써 30년이 지났지만 정보기술이 사회를 바꾸었는지 의문입니다.… https://t.co/vrdzRadM30

    2 days ago
  • 정부, 비트코인 거래 원칙적 금지… 조건부 허용 추진https://t.co/2mY8szHUqt형식은 금지 내용은 허가제. 금융밖에서 있도록 하면서 금융과 같은 수준으로 규제를 하도록 합니다. 결국 암호통화… https://t.co/XVoRkt1mBa

    4 days ago
트레이딩컨설팅그룹이음 서비스

ZeroAOS
ZeroCOIN
(암호통화거래소)
ZeroFIX
Jira, SPA, Node.js
매매서버 및 튜닝

자세한 정보는 아래를 선택하세요
    바   로   가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