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시장과 IT

서버, 프로세스, 모니터링 그리고 오픈소스

0 904

1.
프로젝트때문일지 몰라도 요즘 모니터링시스템이 눈에 많이 들어옵니다. 아마도 하드웨어 비용이 낮아지고 클라우드환경이 보편화하면서 나타난 현상이 아닐까 합니다. 제가 알고 있는 모니터링시스템은 Hyperic입니다. 2007년 사내 서버를 관리하기 위해 사용했던 오픈소스입니다.

전사적 어플리케이션관리(APM)와 오픈소스

다시금 확인해보니 VMWare가 인수하였던군요. Hyperic과 유사한 기능을 웹서비스로 제공하는 곳이 있습니다. Sealion입니다. SeaLion Agent을 설치하면 웹으로 통하여 시스템을 모니터링할 수 있습니다. 설치하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Agent를 받아서 설치해도 되지만 루트권한이 없이 아래 명령어를 실행해도 됩니다. 저도 이렇게 해서 모니터링을 해보고 있습니다.

sealion

Sealion과 비슷하지만 상용제품으로 판매하는 Datadog도 있슴니다. 직접적인 통합이 가능한 제품들은 Integration을 살펴보시면 됩니다.

2.
위의 제품과 비슷하지만 다른 기능이 프로세스 모니터링입니다. 여러가지 제품중 가장호기심을 자극한 프로그램은 Monit입니다.다만 Hyperic이 하드웨어, 네트워크 및 소프트웨어를 포함하지만 Monit는 프로세스 모티터링을 중심으로 다른 기능을 덧붙인 경우입니다.

monit

M/Monit을 이용하면 통합모니터링환경을 구축할 수 있습니다. 다만 상용입니다.

이와 비슷한 Supervisor: A Process Control System입니다. 설명처럼 프로세스관리가 핵심입니다. Monit처럼 웹접속으로 모니터링을 할 수 있습니다.

프로세스 모니터링은 프로세스 스케줄링과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보통 crond나 systemd이 대표적이지만 기업환경에서는 좀더 다양한 기능을 요구합니다. 그룹관리나 워크플로우 개념입니다. Control-M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사용제품입니다. 다만 비싸서 중소기업이 사용하기 힘듭니다. 아래 소프트웨어는
상용제품에서 오픈소스로 전환한 경우입니다.

JobScheduler
schedulix: The Open Source Enterprise Job Scheduling System
monitordetail

이상의 제품들은 이전에 소개했던 Fluentd와 통합하면 괜찮은 운영시스템을 만들 수 있지않을까요?

rsyslog와 fluentd

About the author / 

smallake

댓글달기

최신 댓글

트윗

  • Agile IT Organization Design. 번역하려고 했지만 도저히 시간을 낼 수 없었던 책입니다. 한 주동안 매일 새벽에 번역 원고를 보면서 감수를 했는데 이제 끝이네요. 애자일 경영에 관심이 있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8 minutes ago
  • "신이 머물다 가는 순간이 있다. 당신이 세상에서 멀어지고 있을 때 누군가 세상쪽으로 떠밀어주었다면 그건 신이 당신곁에 머물다 가는 순간이다." 질문하는 신이지만 우리를 이끌어주는 분이기도 합니다. 도깨비가 끝났네요 ㅠㅠ

    about 1 hour ago
  • 도깨비가 말하는 신은 질문합니다. 선택은 사람의 몫이죠. 잘못된 선택을 한 결과는? "이승에서 힘 쎈 사람으로 잘 살았지만 눈으로 지은 죄, 입으로 지은 죄 손발로 지은 죄, 마음으로 지은 죄가 얼마나 힘이 쎈지, 지옥의 어느 바닥까지 끌어당기는지"

    about 1 hour ago
  • 2016년 12월 저널 오브 컨템퍼러리 아시아에 실린 노무현 대통령의 마지막 인터뷰. https://t.co/pvku6B93YZ

    yesterday
  • 새벽에 눈을 치우는 소리에 잠을 깨니 어머니네요. 급히 옷을 챙겨나가니 앞집 할머니도 함께 계시네요. 눈을 다 치우고 주변을 보니 불빛이 군데군데 보이네요. 다 함께 하면 좋을텐데 새벽잠 없는 분들의 몫인가 봅니다. ^^

    2 days ago